메뉴

글로스퍼, ‘제안평가 시스템’ GS인증 1등급 획득

기존 제안평가 시스템 보안 높여..지난해 상용화한 영등포구 ‘반부패 우수사례’ 최우수상 받아

[블록핀 황현산 기자] 블록체인으로 보안성을 높인 글로스퍼의 제안평가 시스템이 GS인증 1등급을 받았다. 국제적인 소프트웨어 표준인증 제도로 해당 인증을 받은 제품은 공공기관 사업 발주에 우선 구매 대상으로 지정된다.

 

1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글로스퍼(대표 김태원)이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기반 제안평가 시스템’이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GS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 GS인증은 국제적인 소프트웨어 표준 인증제도로 소프트웨어의 기능 적합성·성능 효율성·사용성·보안성 등 총체적 품질을 평가한다.

 

인증을 획득한 제품은 공공기관 사업 발주 시 우선 구매 대상으로 지정되는 것이 특징이다. 최근 글로스퍼는 공공기관 고객의 요구사항을 반영한 맞춤형 솔루션을 영등포구에 첫 번째로 제공했다.

 

정부기관에 제출된 제안서를 평가해주는 기존 시스템에 블록체인 기술을 더해 보안성을 높인 것이 이번 솔루션의 특징이다. 글로스퍼 관계자는 “블록체인 기반 기술이 GS인증을 받아 정부 기관에 우선 공급되는 경우가 드물어 뜻깊은 사례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서울 영등포구는 글로스퍼의 제안평가 시스템을 도입해 평가과정 중 발생하는 인적 오류와 비용 집행을 최소화하고, 구청 운영의 공정성을 확보했다. 입찰 과정 시 일어날 수 있는 의구심 차단·연관 부서의 효율성도 극대화했다.

 

영등포구는 해당 시스템을 도입·운영해 작년 서울시 감사위원회가 주관한 ‘2018년 반부패 우수사례’ 공모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글로스퍼는 조달청 우수제품 지정을 신청해 전국 공공기관이 ‘블록체인 기반 제안평가 시스템’을 정가로 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김보규 글로스퍼 사업총괄 본부장은 “블록체인 기반 제안평가 시스템은 공공기관만이 아니라 기업 등 모든 고객이 혜택을 누릴 수 있다”며 “공정성이 필요한 채용·인사·행정·운영 평가 등 다양한 평가과정에 적용해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태원 글로스퍼 대표는 “블록체인 기반 제안평가 시스템은 모든 평가 절차에 적용할 수 있도록 확장성을 고려해 개발했다”며 “블록체인이 기업과 공공기관은 물론 금융시장 등 각 분야에 가장 큰 가치인 ‘신뢰성’이 제공될 수 있도록 더욱 확산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