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산업 정책

배너

코오롱글로벌, 인적분할로 기업가치 증가 기대-하이

 

하이투자증권은 코오롱글로벌에 대해 인적분할을 통한 기업 가치 증가가 가능할 것으로 평가했다. 목표주가와 투자의견은 제시하지 않았다.

 

하이투자증권은 코오롱글로벌이 건자재 가격 상승에도 도급액 증액 등으로 건설 부문에서 안정적인 마진을 확보하고 있다고 전했다. 3분기 주택/건축 부문의 GMP(Guaranteed Maximum Price)가 전년 동기 대비 3.9%포인트 증가한 19.8%를 기록했다고 덧붙였다.

 

배세호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육상, 해상풍력 사업 EPC 및 운영 수익의 장기적인 성장이 기대된다”며 “오는 2025년 풍력 발전 운영 수입으로만 연간 100억원 수준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코오롱글로벌은 지난 7월 인적분할을 발표했다. 하이투자증권은 시너지가 거의 없는 건설 부문와 유통 부문의 분할을 통해 사업 전문화와 주식 가치 밸류에이션 리레이팅이 가능할 것으로 분석했다.

 

배 연구원은 “인적분할 전 기준 내년 건설 부문 매출액은 올해 대비 7.8% 증가한 2조 2000억원을 기록할 것이고 영업이익은 6.7% 감소한 1728억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사우디 네옴시티 프로젝트에서도 사업 기회를 포착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너

헤드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