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기본분류

“보험·카드·증권 하나로”...삼성 금융 통합앱 ‘모니모’ 선봬

 

삼성금융사가 생명·화재·카드·증권을 합친 통합 금융플랫폼을 출시했다.

 

삼성 금융 계열사의 공동 브랜드 삼성금융네트웍스는 통합 앱 ‘모니모(monimo)’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지난 12일 론칭한 금융사  삼성금융네트웍스에서 제공하는 첫 번째 서비스. 
 
통합 앱의 이름 모니모는 ‘모이는 금융, 커지는 혜택’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모니모에서 하나의 계정만 있으면 생명·화재 등 삼성 금융 4사의 모든 거래현황을 조회할 수 있다. 기존에 삼성 금융사의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일일이 각사 홈페이지를 방문해야 했던 점에 비해 편의성을 높였다는 설명이다.

 

기존 삼성 금융에서 제공하지 않던 기능도 추가했다. 모니모는 ▲계좌통합관리 ▲간편송금 ▲신용관리 ▲환전 ▲부동산·자동차 시세 조회 등 종합 금융서비스를 제공합니다. 아울러 혈액형별 보장보험·1년 만기 저축보험·모니모 카드 등의 전용 금융상품도 선보인다.
 
모니모는 고객 흥미를 유발하기 위해 ▲투데이 ▲걷기 챌린지 ▲젤리 등 여러 서비스를 제공한다. 투데이 메뉴는 고객이 관심 분야를 선택하면 삼성의 금융전문가들이 추천하는 다양한 콘텐츠를 이용하는 서비스입니다. 걷기 챌린지 는 삼성 헬스 앱이나 아이폰 건강 앱과 연동해 목표 걸음 수를 채우면 혜택을 제공한다.
 
젤리는 모니모에서 제공하는 전용 보상 체계입니다. 일정 기간별 미션을 수행하거나 출석체크·걷기 챌린지·송금·젤리 챌린지 등을 통해 매일 젤리를 얻을 수 있으며 젤리는 향후 젤리교환소에서 ‘모니머니’로 교환됩니다. 모니머니는 보험가입·송금·펀드투자 등에서 현금처럼 쓸 수 있다. 
 
삼성 금융 관계자는 "모니모를 통해 일상적인 송금이나 걷기 활동만으로도 혜택을 드리고자 한다"며 “이러한 과정을 거쳐 삼성의 금융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 사이에 필수 앱으로 발전시키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모니모 앱은 안드로이드폰 이용자의 경우 플레이 스토어에서 다운받을 수 있으며 아이폰 이용자를 위한 앱도 조만간 공개 예정이다.

배너